일간 베스트 동영상더보기
흥미로운 스토리, 하이네켄
Heineken: Brief Encounter

스토리가 흥미로운 하이네켄 해외 광고입니다 ^^ 

SPAM : Sizzle. Pork. And. MMM.
SPAM : Sizzle. Pork. And. MMM.    갓 지은 따뜻한 밥에 스팸 한 조각이면 다른 반찬이 필요 없죠. 그냥 구워서 먹기만 해도 맛있는 스팸이지만 영상에서는 또 다른 조리법을 보여주는데요. 스팸을 치즈와 함께 구워 토스트를 만들었습니다. 별다른 설명 없이 간단한 조리법이지만 영상을 보는 것만으로도 스팸이 먹고 싶어지는데요. 이 광고는 구워 먹는 것 이외에 새로운 조리법을 소개하는 SPAM의 영상광고였습니다.    Advertising Agency: BBDO, Minneapolis, USA Executive Creative Director: Tim Mattimore Creative Director: Dave Alm Senior Art Director: Chris Corum Executive Producer: Deb Lustig Producer: Peter McLarnan Group Account Director: Ali Siviter Planning Director: Theo Schweitz Account Executive: Megan Siewert Production Company: MJZ Director: Irv Blitz Executive Producer: Christian Luedke Editorial: Charley Schwartz / Schnitt Inc Sound Design: Greg Geitzenauer / Grey Ghost Finish: Steve Medin / Volt Studios Color: Oscar Oboza / Nice Shoes
Burger King : Flamed-grilled glasses
Burger King : Flamed-grilled glasses    Burger King의 불 맛을 사랑하는 분들을 위해 Burger King에서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는데요. 바로 유리컵입니다. 흔한 컵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불에 아주 오래 구운 유리컵입니다. 불 맛을 제대로 본 유리컵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은데요. 불에 오래 구워서 살짝 찌그러졌지만 오히려 그래서 더 희소 가치가 높아 보입니다. Burger King 특유의 불 맛을 제대로 살린 이벤트인 것 같은데요. 뜨거운 WHOPPER를 입 안 가득 물고 있는 것 같은 나레이션이 재밌는 Burger King의 영상광고였습니다.    Advertising Agency: BUZZMAN, Paris, France President and Executive Creative Director: Georges Mohammed-Cherif Vice President: Thomas Granger Managing Director: Julien Levilain Art Directors / Copywriters: Mickael Krikorian, Victor Sidoroff Account Director: Lolc Coelho Account Executive: Adelalde Destaillats Account Executive Assistant: Marc-Antoine Fiard Head of Strategic Planning: Clement Scherrer Head of PR & Communication: Amelie Juillet PR & Communication: Manager Paul Renaudineau PR & Communication Assistants: Nina Barbanel, Clementine Eouzan Rights Management: Dee Perryman Head of TV Production: Vanessa Barbel TV Producer: Katya Violi Production: My Kitchen Society Post-Production: FIRM Sound Production: SCHMOOZE Director: Brice Vassault
Plus Supermarkets : Grandpa
Plus Supermarkets : Grandpa    매일 누군가를 기다리는 할아버지. 그리고 그런 할아버지에게 매일 따뜻한 음식을 들고 찾아가는 남자가 있습니다. 남자는 음식을 전해줄 뿐만 아니라 할아버지의 말상대가 되고, 체스 상대가 되어줍니다. 비가 오나 바람이 부나 언제나 할아버지를 찾아오는 남자. 어느 날 평소와 같이 할아버지를 찾아왔지만 할아버지의 모습이 보이지 않습니다. 놀란 남자는 부엌으로 달려가는데요. 그곳에선 식사 준비를 하며 남자를 따뜻하게 맞아주는 할아버지가 있었습니다. 이 광고는 훈훈한 영상미를 보여주는 Plus Supermarkets의 영상광고였습니다.    Advertising Agency: J. Walter Thompson Amsterdam, the Netherlands Creative Partner: Bas Korsten Creative Leads: Chris Sant, Dieuwer Bulthuis Business Lead: Budi Gonzalez de Chaves Concept Producer: Charlene Thomas Screen Producers: Kirsten van den Berg, Monique van Smaalen, Kiek Beljaars Production Company: Pink Rabbit Director: Ismael DOP: Myrthe Mosterman Executive Producers: Mireille Lampe, Monique van Beckhoven Producer: Floor Schroeijers Edit: MRTN Online / Grading: Captcha! Music: Amp.Amsterdam Sound: Studio Alfred Klaassen
Gumtree : Gumtree, It's Huge
Gumtree : Gumtree, It's Huge    중고차 매장에서 차를 구매하려나 봅니다. 아버지가 Gumtree에 있는 모든 차를 타보고 오겠다고 말하는데요. 정말로 모든 차를 타고 온건지 6년이란 시간이 흘렀습니다. 수염과 머리를 잔뜩 기르고 돌아온 아버지를 보고 아내가 가장 놀라는데요. 이때 2층에서 아내와 재혼한 새아버지가 나타납니다. 이제 이 가족의 미래는 어떻게 될까요. 이 광고는 다 타보려면 이렇게 오랜 시간이 걸릴만큼 많은 매물을 보유하고 있음을 재밌게 표현한 Gumtree의 영상광고였습니다.    Advertising Agency: Ogilvy Cape Town, South Africa Chief Creative Officer: Pete Case Executive Creative Director: Tseliso Rangaka Associate Executive Creative Director: Nicholas Wittenberg Creative Director: Melissa Attree Art Director: Danike de Jager Copywriter: Devaksha Vallabhjee Copywriter: Daniel Fisher Producer: Nicola Davidsson Account Manager: Jaco Jooste Group Account Director: Brad Seaton-Smith Traffic Manager: Rikki Majiet Account Executive: Sarah Ebrahim Production Company: Bioscope Films Production Company Producer: Lee-Anne Jacobz Director: Hylton Tannenbaum Editing Company: Deliverance Editor: Ricky Boyd Sound Design: We Love Jam Sound Engineer: Arnold Vermaak Post Production: ComfortandFame Colourist: Nic Apostoli Client: Estelle Nagel Client: Claire Cobbled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