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ativity] 맛있게 먹고 쿨하게 풀자!! 새로운 스프라이트 TVC 공개!!
2020.02.03 12:00 CHEIL WORLDWIDE, 조회수:230
 

학교, 직장, 주변 사람들과의 관계 속에서 어쩔 수 없이 쌓여가는 스트레스!
 
‘존버세대’, ‘감정 소비’, ‘가심비’ 등 스트레스와 관련한 많은 신조어들이 등장하고 많은 사람들에게 공감을 얻고 있죠.
 
바쁘고 각박한 생활 속에서 여러분들은 어떻게 스트레스를 풀고 계신가요?
 
여행, 쇼핑처럼 상당한 돈과 시간을 들이는 해소법도 있겠지만, 의외로 간단하고 소소하게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방법도 있죠.“‘저기압’일 땐, ‘고기앞’으로 가라”는 말 들어보셨을 텐데요. 주변을 보면 맛있는 음식으로 스트레스를 푸는 분들도 많이 보입니다.
 
배부름, 충만함을 주는 음식을 통해 감정적 결핍을 해소하는 것을 ‘감정먹방’, 그런 사람을 ‘이모셔널 이터(Emotional Eater)’라고 하는데요, 오늘은 ‘이모셔널 이터’들의 가슴을 시원하게 만들어줄 스프라이트의 ‘Sprite&Meal’ 캠페인 TV CF를 소개합니다.
 
먹방 하면 혜리!!
스프라이트의 새로운 얼굴이 되다!!



광고는 지친 얼굴의 혜리가 회의실을 나오면서 “나 오늘 진짜 맛있는 거 먹을 거야”라고 말하는 것으로 시작합니다.

동료들과 식당을 찾은 그녀. 치즈 떡볶이, 스테이크 덮밥, 가지 오븐구이, 베이컨 야채말이 등 한식부터 웨스턴 음식까지 먹음직스러운 요리들을 줄줄이 나열하더니 마지막에 ‘스프라이트’를 주문합니다.
하나씩 등장하는 음식과 그 사이사이에서 나타나는 스프라이트 캔. 혜리와 동료들은 맛있는 음식과 스프라이트를 함께 즐기며 하루의 스트레스를 날려버립니다.
지난여름 청하와 장기용이 모델로 등장한 ‘Dive in Sprite’ 광고가 ‘시원함’을 강조했다면 이번 ‘Sprite&Meal’ 광고는 맛있는 음식에 상쾌한 스프라이트를 함께 즐기며 쿨하게 스트레스 풀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습니다. 



이번 캠페인에서 스프라이트의 새로운 얼굴이 된 모델은 ‘먹방’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아이돌, 걸스데이 혜리입니다.

혜리는 퀴즈를 풀면서 음식을 먹는 모 예능 프로그램의 고정 출연자로서 매주 엄청난 먹방 클립을 만들어내고 있는데요. 입을 큼직하게 벌리고 “함냐 함냐 함” 먹어 치우는 모습은 보는 사람까지 기분 좋게 만들죠.

광고에서 혜리는 특유의 쾌활한 매력으로 스프라이트와 함께 즐기는 맛있는 식사를 통해 매일 쌓여가는 일상의 피로와 스트레스를 쿨하게 해소하는 모습을 선보이는데요. 스프라이트의 “강렬한 상쾌함”에 감탄하며 입안 가득 퍼지는 스프라이트의 시원한 맛을 온몸으로 표현하는 모습을 보면 제품과 모델의 찰떡궁합이 뭔지 가장 잘 보여주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스프라이트 주세요!!
맛있는 걸로만 풀리는 스트레스가 있지!!
 

 
식음료 광고의 어려움이라면 맛과 식감, 냄새를 직접 전달할 수 없기 때문에 시각과 청각만을 활용해서 맛을 표현해야 하는 것인데요, 광고업계에서는 이렇게 맛을 강조해 소비자들의 구매 욕구를 자극하는 광고 기법을 ‘씨즐(sizzle)’이라고 합니다.

원래 ‘sizzle’이라는 단어는 기름에 굽거나 튀기는 음식이 지글지글하는 소리를 내는 것을 뜻하지만, 광고에서는 청각뿐 아니라 시각적 자극을 포함해 음식이 맛있어 보이도록 표현해서 식음료에 대한 구매 욕구를 자극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번 광고는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탄산과 함께 상쾌하게 퍼지는 스프라이트의 모습을 캔이 개봉되는 경쾌한 소리와 함께 보여줍니다.

특히, 스프라이트와 맛있는 음식들이 어우러지는 모습을 통해 푸드&드링크 페어링을 강조하죠. 치즈가 김을 내며 늘어나는 장면, 매운 음식을 먹은 모델들의 생동감 있는 표정과 입에 손부채질을 하는 모습들은 시청자들의 입에 침이 고이게 만듭니다.
 
음식을 가장 맛있게 보여줘서 SNS 사진에 많이 활용되는 ‘탑 뷰’ 구도를 적절하게 활용해서 효과를 더했습니다. 빠른 장면 전환, 신나는 배경 음악도 스프라이트를 마시며 즐거움이 더해가는 과정을 잘 보여줍니다.
 


최근엔 답답한 상황을 시원하게 해소해주는 말/행동/상황을 ‘사이다’라고 말하는데요, 그만큼 막막한 상황에서 해방감을 원할 때, 꽉 막혀있는 것들을 뚫어 내리고 싶을 때 사이다만 한 음료가 없겠죠.

세계 1등 사이다 브랜드 ‘스프라이트’와 함께 맛있는 음식을 더 맛있게 먹고, 강렬한 상쾌함으로 하루의 스트레스를 쿨하게 풀어버리는 건 어떨까요?
 
ID저장